19년만에 이쁜 사랑을 시작해본담니다 ~.~ > 내사랑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내사랑이야기

19년만에 이쁜 사랑을 시작해본담니다 ~.~

페이지 정보

작성자 ... 댓글 4건 조회 5,568회

본문



 ..
때는 오늘 00시 01분....
결국 또 마음에 담아두었던 말을 해버렸구요 ..

많이 긴장하고 콩닥콩닥 했었는데
그 분이 만나주신다고 하더라구요 .. 하하하 .. ㅋㅋ



사실 중학교 1학년때부터 한 사람을 사년동안 봐왔구요 ..
잘 안됬었지만.. 고등학교 2학년때 또 꽃다운 사랑이 찾아왔지요 !
.. 끄치만 그 사람도 결국 일년 넘게 좋아하고 끝나버렸답니다아..


그리구 지금 ... 사실 처음부터 마음에 있었던 건 아닌데요 !
애들이 막 오오오잘되가나본뎅 오오오오 ,.. 뭐 이런 장난에 휘말리다보니..
어찌어찌하다보니 정말 서로한테만 문자하게 되구, 서로 싸이 정말 열심히
왔따갔다 하고 .. 밤새 얘기하고 ..

그러고보니 없던 호감에 감정까지 생기더라구요 ..


사실 그 사람이 얼굴이 이쁜것도 아니구요 ..
몸매가 그냥 그런것도 아니람니다아 !

끈데 정말 .. 평소에는 느끼지 못한 무언가가 느껴지기 시작하더라구요 ~
설레임같은 무엇?

끄리고 언제 한번 애들이 저도 모르게, 그 사람도 모르게
이어준다고 다 모여서 이것저것 하는데 그때 잘 안됬었습니다아 ..
서로 눈치가 없었던 게 아니고, 눈치 채고 있어서 일부러 회피했던거구요..

근데 어쩌다보니까 제 지금 연인님깨서 기분이 안 좋아지셨는데 ..
제가 집 가면서 그것때문에 많이 우울했었습니다 .. 그때 전 제 감정에
확신을 가지게 되었구요.

좋아하는 티를 더 팍팍 내면서 애가 날 피하려나 어떻게 생각하려나 막
많은 생각을 했었답니다아..



끄리고 어제는 두 동아리가 모여서(그 사람은 봉사동아리구, 저는 마술동아리 활동중입니다아) 노래방갔다가 밥 먹으러 갔다가 해산하기 전에

어떤 중학교에 들려서 얘기하다가 갑자기 핸드폰으로
'우리 먼저 갈테니깐 ㅇㅇ집에 데려다주고ㅋㅋ'
이러는... 엥 .. ? 했지요 처음엔 .. ㅋㅋ 사실 내심 좋았지만
자기들 간다고 하면 우리도 집에 갈 꺼 알면서 .. ㅠ (6명있어꾸요..)

그런데 이 것들이 '우리간다!' 이러더니 10초만에 슝 사라지는검니다 ..
그 사람도 따라가더니 '어 이거 쓰레기통이에요?' 이러고 있고 ..
난 가치가 ! 이러고 짐 허겁지겁..


고마운 애들은.. 멀리 사라저주시고 같이 집까지 걸어와씁니다 ..
사실 고백할 마음은 없었는데..


여러분 생각대로 고백한 게 아니고 그냥 집에 데려다주고 왔꾸요 ..ㅋㅋ




끈데 집에 오니까 어떤 애가 '오빠 오늘 찔러보세요!' .. 이런식으로 얘길하더라구요.. 엥..하고 일단 씻구 온다하구 씻구 왔구..


대화창과 문자를 동시에 하는데 .. 정말 콩닥콩닥한게 .. ㅠㅠ




끄리고는 저에게도 처음으로 여자친구라는 ..
연인이 생겼습니다아..

정말 기분이 너무 좋더라구요..
이런 기분이었구나 하고 ..





여러분도 꼭 이쁜 사랑 하시길 바랄깨요 ..
저도 한때는 남 부럽지 않을만큼 아파왔던 사람입니다 ..
4년, 그리고 약 2년동안 좋아하고 매달리고 .. 집착까지한다는 게 얼마나 힘든
일인 줄 안해본 사람은 모를겁니다..

저랑 비슷했던 사랑을 하신 분 있다면 .. 포기하지 않고 항상 행복하려
노력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저 같이 못생기고 몸도 안좋고, 남보다 잘하는 거 하나 없는 사람이
성격이 매우 좋고(사실입니다 훗...) ... 사실 비형인데 .. 소심한 비형..
끈데 정말 밝은 성격 ..

사담이었고 .. 그런 사람이었구요 ..

그런데 어쩌다보니 저도 둘이 하는 사랑이란 걸 시작했답니다 ..


어제도 결국 서로 새벽까지 대화를 하고 말았습니다아 ..
그냥 시간이 빨리 가버리더라구요 ..

항상 늦게 자는 그녀라서 걱정되기도 합니다만..



벅차오르는 설렘과 행복은 누구도 억누를 수 없을 거 같네요 .. ^^




여러분도 이쁜 사랑 하세요 ..
꼭 그러셨으면 좋겠습니다.
당장 안 풀린다고 그만두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 ..


결국 마지막에 웃는 사람이 승자라고 하잖아요 .. ^^
행복하시고 좋은 추석 보내시길 .. !

(사실 제목이 18년..만에 입니다ㅏ.. 제가 고 3이거든요 .. ㅋㅋ
끈데 ........ 욕..이라네요 ㅠ )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민호님의 댓글

민호

부럽네요.
^^

..~님의 댓글의 댓글

..~

.. 감사합니다아 .. 'ㅂ ' 답장이늦어꾼요 !

moon님의 댓글

moon

와와와 정말 부럽다 ~ 전....... 지금            스무살이 다되가도록 ................. 연애한번 못해봤는데 !! 정말 정말 정말 잘되길 바래요 ^^

..~님의 댓글의 댓글

..~

저도첫연애라..
요즘하루하루가즐겁습니다아 ..
좋은인연 만나길바래요 ... ^^ 화이팅 ~

Total 1,216건 1 페이지
내사랑이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1216 시간이 1624
1215 이키 2276
1214 평생사랑해 2723
1213 고등학생 5921
열람중 ... 5569
1211 길가던넘 6007
1210 레몬에이드 4656
1209 레몬에이드 4098
1208 비밀입니다 3646
1207 애기야애기 4526
1206 ^^ 6611
1205 공주와거지 4812
1204 환상의 4713
1203 촉촉 6381
1202 그립다 4923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설문조사

운명적인 사랑은 있다고 생각 하세요?

접속자집계

오늘
902
어제
1,210
최대
6,373
전체
6,046,581

Copyright © sarangi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