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호프 화재사건 > 감동적인글,이야기 모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사랑글

설문조사

운명적인 사랑은 있다고 생각 하세요?

감동적인글,이야기 모음

인천 호프 화재사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고길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06-07-31 18:20 조회5,491회 댓글8건

본문

예전에 인천호프집에서 난 화재사건을 기억하는지..

그때 많은사람들이 죽었고

그 대부분이 10대 20대 라는것도 물론 기억하고 있겠지?

밖으로 탈출한 사람을 제외하고는

여자한명이 그안에서 살아있었다는거 혹시 알고있니??

그애 얘기야 그당시 한사람의 증언

그날 거기에 대학생들도 많고 여러커플들도 있었지

그런데 불이난거야

많은사람들이 탈출을 시도했지만 나갈수가없었지

주인이 돈받으려고 문을 잠궈놨는데 당연히 못나가지

우왕좌왕 혼란스러웠겟지

어떤남자는 여자를 밖으로 뛰어내리게 했다더라

여잔 겁이 많잖아 못뛰어내릴까봐 그랬겠지

안에있던 많은사람들이 타죽고 질식해죽고

뛰어내린사람들 중에서도

몇사람을 제외하고는 충격사로 등으로 죽었지

그런데 어떤 커플말야 불이나니까

남자애가 여자애를 구석에 앉혀놓고 의자로 덮었데

그리고 자기옷을 물에 적셔서 그위에 덮고

자기가 그걸 감싸안았데

남자앤 여자애가 못나오게 하려고 했었겠지

그 여자애는 남자들처럼 힘도 없었고

뛰어내려도 위험하니까 최선의 방법이었을까

그리고 그 불길 속에서 애인한테 말했대

"나..먼저가도 슬퍼하지말고.. 넌 꼭 살아야돼... 살아"

몸이 불에 타갔거나 연기에 질식해갔겠지

그래도 그애는 마지막까지 말했데

사랑한다고..

끊임없이 자기 숨이 다할때까지 말했데

"사랑해.사랑해..사랑...해... 사랑..해.............."

물론 그애는 못나갔던 다른사람들과 같이 죽었고

나중에 불을 다 끈후 발견한건

그안에서 살아있는 여자애 하나였어

그리고 그애는 한달 쯤 뒤에

자기 손목을 긋고 죽었어

사랑하는 사람을 따라가려고..

-지금 사랑하고 계신분들 이런마음가짐으로 사랑할 준비 되셨습니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파란장미님의 댓글

파란장미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가슴이 아프네요...

사랑하는 여자를 살리기 위해 자기한몸 기꺼이 내던지는...

저도 그런사랑 할수 있을까요...

눈물이 나네요..

몰라요~님의 댓글

몰라요~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정말 슬푸네여...ㅠ0ㅠ
저도 그런 사랑 해볼 수 있을런지...
정말 감동적입니당...ㅠ0ㅠ

ㅋㅋ님의 댓글

ㅋㅋ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이 글 예전에도 봤었지만,, 정말 입니까? 난 모르겠는데,,

그냥 감동주기위해 꾸며낸 말 같기도 하고

못다핀꽃한송이、님의 댓글

못다핀꽃한송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화재라.. 제기억으론..;;

도화 그쪽에서 .. 호프집에 불난걸로 기억나기는 하는데..;; 음.. 아닐려나..;;

감동적인글,이야기 모음 목록

Total 616건 7 페이지
감동적인글,이야기 모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6 피노키오가 사랑한 그녀 댓글2 따뜻한고구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1 3472
525 한 연인이 있었습니다.........♡ 댓글1 잇퐁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0 4409
524 눈물.... 댓글1 사랑 이름으로 검색 12-10 4112
523 괴물을 사랑한 소녀.... 댓글48 첨부파일 사랑로딩중z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2 8786
522 한 커플이 있어요.... 댓글14 귀염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4 7330
521 아내의 사랑.. PT-S100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5 4138
520 정윤님께.. 답장이 늦어 죄송합니다 ^^; 댓글1 자석인간 이름으로 검색 10-14 2785
519 한소녀의 슬픈 사랑이야기.. 댓글19 첨부파일관련링크 거짓이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3 7949
518 결혼보다 우정에 더 눈물나는 이야기(슬픈글) 댓글7 첨부파일관련링크 거짓이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3 4835
517 고해라는 노래에 대한 실화 댓글3 김미라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09-26 7101
516 마지막으로 보내는 그녀에게 편지를씁니다.. 댓글37 죽을날이.. 이름으로 검색 09-23 7819
515 어머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댓글7 관련링크 고길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0 3477
514 가슴 찡한 실화 댓글9 관련링크 고길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0 7741
513 슬픈 글귀 댓글9 관련링크 고길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5 5448
512 떠나는 그녀에게.. 댓글8 정윤 메일보내기 이름으로 검색 09-03 468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www.sarangin.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